전체메뉴
검찰『기아 파업은 불법』…강력 대응키로
더보기

검찰『기아 파업은 불법』…강력 대응키로

입력 1998-04-17 08:08수정 2009-09-25 15: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지검 공안2부(부장검사 신태영·申泰暎)는 16일 기아자동차 노조의 파업 사태와 관련, 이를 불법파업으로 규정하고 강력히 대응하기로 했다.

검찰 관계자는 “기아노조가 제삼자 인수를 반대하며 파업을 벌이는 것은 근로조건 개선과는 상관없는 불법파업”이라고 말했다.

이 관계자는 특히 “기아노조가 법정관리인으로 선임된 유종렬(柳鍾烈)씨를 회사에 못들어가도록 막는 것은 업무방해 차원을 넘어 사법부 판결에 따른 법집행과 국가 공권력을 근본적으로 부정하는 것”이라고 말했다.

검찰은 또 금란교회 신도들이 문화방송(MBC)의 보도에 불만을 품고 시위를 벌이는 것과 관련해서도 불법 집단시위가 계속될 경우 형사처벌하겠다고 밝혔다. 검찰은 “국가적으로 어려운 시기에 법치국가의 기본질서를 어기는 행에 대해서는 엄벌하겠다”고 밝혔다.

〈이수형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