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영수회담 내주초 개최』…金대통령,정국현안 논의
더보기

『영수회담 내주초 개최』…金대통령,정국현안 논의

입력 1998-04-06 19:15수정 2009-09-25 17: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대중(金大中)대통령은 내주중 여야영수회담을 갖고 정국현안을 논의할 예정이다. 김대통령은 당초 금주 내에 영수회담을 열 예정이었으나 10일의 한나라당 전당대회를 고려, 내주로 연기했다.

야당, 특히 한나라당이 김대통령의 요청에 응해 여야 영수회담이 열릴 경우 김대통령은 야당총재들에게 경제위기극복을 위한 야당의 협력을 당부하고 총리임명동의안 처리문제를 국회에서 원만하게 처리해줄 것을 당부할 것으로 알려졌다.

김대통령은 이와 함께 아시아유럽정상회의(ASEM)에서 한국에 대한 고위급 투자사절단 파견 합의를 이끌어낸 경위를 설명하고 외국인투자 유치를 위한 초당적 협조도 당부할 예정이다.

이에 앞서 김대통령은 6일 김수한(金守漢)국회의장 윤관 대법원장 김종필(金鍾泌)총리서리 등 3부요인과 김용준(金容俊)헌법재판소장을 청와대로 초청, 오찬을 함께 하면서 ASEM 성과를 설명했다.

〈임채청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