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포공항 통관직원,아동기금 모금함서 1천5백여만원 훔쳐
더보기

김포공항 통관직원,아동기금 모금함서 1천5백여만원 훔쳐

입력 1998-04-06 06:52수정 2009-09-25 17: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 강서경찰서는 5일 김포공항에 설치돼 있는 국제아동기금(유니세프) 모금함에서 1천5백여만원을 훔친 혐의를 받고 있는 아시아나공항서비스㈜ 수하물통관 담당직원 원효인(元孝仁·30)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다.

경찰에 따르면 원씨는 지난해 11월부터 20여차례에 걸쳐 서울 김포국제공항 국제선 2청사 1층 입국장에 설치돼 있는 국제아동기금 모금함에서 한화 51만여원, 미화 1백10달러 등 모두 1천5백여만원을 훔쳤다는 것.

〈선대인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