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걸프국가,日에 「산업구조개선 공동프로젝트」 제안 계획
더보기

걸프국가,日에 「산업구조개선 공동프로젝트」 제안 계획

입력 1997-03-09 11:46수정 2009-09-2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걸프지역의 아랍국가들은 지나치게 석유의존적인 산업구조개선을 위해 주요 경제 파트너인 일본에 공동 산업프로젝트를 제안할 계획이라고 관리들이 8일 밝혔다. 관리들은 이를 위해 오는 23-26일 바레인 수도 마나마에서 일본과 걸프협력회의(GCC) 소속 국가의 관리, 기업인 등 4백명 이상이 참석하는 회의를 개최한다. 마나마 회의는 GCC 소속 6개국의 비석유부문에 대한 일본의 투자증진 방안이 주의제가 될 것으로 알려졌다. 아랍에미리트연합(UAE)의 한 관리는 『GCC국가들은 일본에 제공할 실행 가능한 프로젝트 리스트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GCC 국가들은 일본 자본 유치를 위해 석유수입의 65% 이상을 걸프지역에 의존하고 있는 일본에 장기간의 안정적인 석유공급을 약속했다. 국영 아랍에미리트산업은행의 선임 연구원인 모하메드 알-아수미는 『비석유 산업부문의 확대가 GCC국가들로서는 유가변동에 대비, 경제의 체질을 강화하는 유일한 방안』이라고 강조했다. 지난 95년 일본의 공식통계에 따르면 걸프지역에 대한 일본의 투자는 약 35억달러로 3천8백60억달러 규모의 해외자산에 비교하면 많지 않은 수준이며 대부분 석유, 가스부문에 집중돼 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