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내각제추진 원칙합의]與 대선구도 뒤흔들까
더보기

[내각제추진 원칙합의]與 대선구도 뒤흔들까

입력 1997-03-08 20:37수정 2009-09-27 03: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내각제와 관련한 국민회의와 자민련간의 「15대 국회임기내 개헌」 원칙합의가 관심을 끄는 이유는 개헌의 실현가능성 때문이라기 보다 연말 대통령선거구도에 미치는 영향 때문이다.

우선 金大中(김대중)국민회의총재가 金泳三(김영삼)대통령이 신한국당 대통령후보선출을 명실상부한 「완전경선」에 의해 치르겠다고 언명한 때에 맞추어 金鍾泌(김종필)자민련총재의 요구를 전격적으로 받아들인 점부터 눈길을 끈다.

그동안 DJ(김대중총재)는 JP(김종필총재)와의 후보단일화 문제 못지 않게 여권내 대선주자들간의 합종연횡(合縱連衡)움직임과 분열가능성에 비상한 관심을 쏟아왔다. DJ가 가장 주목하고 있는 대목은 신한국당내 李會昌(이회창)고문과 金潤煥(김윤환)고문의 제휴여부다. 특히 그동안 金龍煥(김용환)자민련사무총장과 여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