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신종 컴퓨터바이러스 76%증가…작년 225종 발견
더보기

신종 컴퓨터바이러스 76%증가…작년 225종 발견

입력 1997-03-05 19:46수정 2009-09-27 03: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종내기자] 작년 한햇동안 국내에서 발견된 신종 컴퓨터바이러스는 모두 2백25종으로 95년의 1백28종에 비해 76%(97종) 증가했다. 5일 안철수컴퓨터바이러스연구소가 발행한 「컴퓨터바이러스 뉴스」에 따르면 지난해 발견된 2백25종의 신종 바이러스중 한국산이 1백52종으로 67.6%를 차지, 외국산바이러스 73종(32.4%)에 비해 압도적으로 많았다. 바이러스 종류별로는 파일바이러스가 1백87종(83.1%)으로 가장 많았으며 부트바이러스는 8종(3.6%), 부트 및 파일바이러스는 30종(13.3%)이 새로 발견됐다. 안철수연구소는 『95년에 이어 지난해에도 한국산 변형바이러스가 지속적으로 증가했으며 워드매크로바이러스 및 윈도95 전용바이러스 등 악성바이러스 프로그램이 두드러지게 많이 발견되고 있다』고 분석했다. 또 신종바이러스 대부분이 사설전자게시판(BBS)에서 처음 발견되는 경우가 많아 사설BBS가 바이러스유포의 주요통로가 되고 있으며 대형BBS인 PC통신도 역시 바이러스확산의 원인이 되고 있는 것으로 밝혀졌다. 안철수연구소는 올해는 4백종 이상의 컴퓨터바이러스가 새로 발견될 것으로 내다봤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