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얼굴/강운태 내무장관]업무추진력 뛰어난 정통관료
더보기

[얼굴/강운태 내무장관]업무추진력 뛰어난 정통관료

입력 1997-03-05 19:46수정 2009-09-27 03: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지난해 12월 개각때 농림부장관에서 물러난 뒤 다시 내무장관으로 권토중래했다. 1m65㎝의 단구이지만 빈틈없는 업무처리에 추진력이 뒷받침돼 벌써부터 내무부에서는 장관감으로 꼽혀온 정통내무관료. 부하직원들에게 일을 맡길 때도 본인이 직접 꼼꼼히 지시하는 전형적인 행정가형. 광주광역시장을 역임해 지방행정에도 밝다. 부인 李德姬(이덕희)씨와 2남.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