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5일 뉴욕서 4자회담 설명회
더보기

5일 뉴욕서 4자회담 설명회

입력 1997-03-04 19:39수정 2009-09-27 03:2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뉴욕〓이규민·워싱턴〓이재호특파원】한국과 미국은 5일 뉴욕에서 열리는 4자회담을 위한 공동설명회에서 북한의 체제붕괴에 대한 우려를 해소해 주는데 최우선 순위를 둘 것으로 4일 알려졌다. 한국대표단의 한 고위 소식통은 이날 『黃長燁(황장엽)북한노동당비서의 망명 이후 북한은 어느 때보다도 심각한 위기의식에 휩싸여 있다』면서 이같은 입장을 밝혔다. 이 소식통은 이어 『공동설명회에서 의미있는 대화와 진전이 이뤄지지 않을경우 7일 뉴욕에서 열리는 北―美(북―미)간 준고위급회담에서도 의미있는 북―미간 관계개선을 기대하기 어려울 것』이라고 말해 4자회담과 북―미간 준고위급 회담이 사실상 연계돼 있음을 분명히 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