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시아,원유수송선 3척 한국조선소에 주문

입력 1997-01-05 20:05수정 2009-09-27 08:40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러시아 극동 사할린에서 채굴되는 원유와 가스가 올해부터 해외로 선적, 수출될 것이며 이를 위해 러시아 선박회사측이 한국조선소에 원유수송선 3척을 주문했다고 이타르타스 통신이 5일 보도했다. 이 통신은 이날 나홋카발 기사를 통해 사할린 인근 대륙붕에서 올해부터 채굴될 예정인 원유와 가스의 주수송권은 연해주해운회사가 맡게 됐다고 전했다. 이에 따라 연해주해운회사는 한국조선소에 4만5천t급 유조선 3척을 주문했다고 이 통신은 덧붙였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