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얀마,수지여사에 자택군중행사 허용

입력 1997-01-05 15:26수정 2009-09-27 08:38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미얀마 군사정부는 4일 가택연금 상태에 있는 야당 민주지도자 아웅산 수지여사의 자택 군중 행사를 허용했다. 이에 따라 미얀마의 독립 49주년 기념행사가 열린 수지 여사의 자택주변에는 이날 5백여 지지자들이 모여들어 지난해 10월 연금상태에 들어간 이래 가장 큰 대중집회를 가졌다. 수지여사의 자택 주변에는 그러나 사복정보요원들과 경찰이 대거 배치돼 접근자들의 신원을 하나하나 확인하고 기록했다.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