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장외석]

입력 1997-01-03 21:30수정 2009-09-27 08:51
공유하기뉴스듣기프린트
공유하기 닫기
▼ 김상현 5천만원 사인 ▼ 프로야구단 롯데는 3일 투수 김상현과 지난해 연봉보다 1백만원 오른 5천만원에 재계약했다. 또 투수 김태석은 2천30만원 인상된 4천2백30만원에 재계약했다. ▼ 김민국 연봉 61%인상 ▼ 프로야구단 쌍방울은 3일 프로3년생 투수 김민국과 지난해 1천5백50만원에서 61%가 인상된 2천5백만원에, 2년생 박주언과는 지난해 2천만원에서 55% 오른 3천1백만원에 각각 올시즌 연봉재계약을 했다. <張桓壽 기자>



0 개의 기사의견이 있습니다.댓글쓰기 Copyright ⓒ 동아일보 & 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동영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