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북한 『헌지커 간첩 분명…법대로 처리』경고
더보기

북한 『헌지커 간첩 분명…법대로 처리』경고

입력 1996-10-25 14:39수정 2009-09-27 14: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북한은 24일 미국인 에번 칼 헌지커가 "의도적이며 계획적인 불법입국을 했다"고 주장하면서 그를 북한법에 따라 처리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25일 내외통신에 따르면 북한 관영 중앙통신은 이날 헌지커에 대해 「간첩」이라는 종래의 주장을 되풀이하는 가운데 헌지커를 "공화국법을 위반하고 불법침입한 범죄자"라며 "공화국법을 어긴 자는 마땅히 법에 따라 엄격히 다스릴 것"이라고 밝혔다. 이 통신은 이어 헌지커가 선교사로서 포교활동을 위해 입북했다는 주장에 대해 그가 간첩이라는 것을 적당한 시기에 공개할 것이라고 밝히면서 "미국이 간첩사건에 대해 사죄할 대신 현재와 같이 부정적 입장을 취한다면 사건의 해결전망은 더욱 어두워질 것"이라고 위협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