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민 헌혈만 사용 혈액의약품 생산』…99년부터
더보기

『국민 헌혈만 사용 혈액의약품 생산』…99년부터

입력 1996-10-23 20:54수정 2009-09-27 14: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우리나라 국민이 헌혈한 혈액만으로 「알부민」등을 만드는 혈액제제 완제품의 「 신토불이」시대가 열린다.이는 그동안 혈장반제품을 생산, 민간 제약업체에 공급해 온 대한적십자사가 직접 혈액제제 완제품 생산에 뛰어듦으로써 가능해졌다. 대한적십자사는 23일 경기 장호원 혈액제제연구소내에 내년중 혈액제제 완제품 생 산설비를 설치, 오는 99년부터 「알부민」 「항혈우병인자제제(AHF)」등 2종류의 혈 액제제를 생산키로 했다고 밝혔다. 한적은 우리나라 국민이 헌혈한 「국산」혈장만으로 이 혈액제제를 생산, 적십자 사 상표를 붙여 시판할 예정이다. 한적은 또 헌혈권장 차원에서 제품포장에 「이 제 품은 우리 국민들이 헌혈한 혈액만으로 만들었습니다」라는 문구를 집어넣을 계획이 다. 지난해 국내 알부민 생산량은 1백㎖들이 64만8천1백66병(3백97억8천여만원)으로 드링크제를 제외한 치료제로는 금액기준 국내 생산순위 1위 품목이다. 한적은 오는 99년 헌혈량을 30만ℓ로 예측, 알부민생산량을 1백㎖들이 37만병 정도로 잡고 있다. 〈金世媛기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