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비과세 가계저축 투자가이드
더보기

비과세 가계저축 투자가이드

입력 1996-10-18 22:10수정 2009-09-27 15: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李康雲기자」 비과세 가계장기저축 시판을 앞두고 예금자들은 적금 등 기존 상품 을 놔둬야 할지, 해지하고 가계장기저축으로 전환하는 게 유리할지 상당히 헷갈린다 . 결론은 무조건 중도해지하는 것은 금물. 기존 적금의 경과기간 만기까지의 잔존기 간 중도해지이율 만기이율 등을 종합적으로 검토, 해지여부를 결정해야 한다. ▼일반적금에 가입한 경우〓가입기간 6개월을 기준으로 중도해지여부를 따져봐야 한다. 일반적금은 금리가 낮은 경우(연9∼11%)가 대부분이므로 가입한지 6개월미만 이면 중도해지에 따른 불이익은 가계장기저축의 비과세혜택으로 충분히 커버할 수 있다. 반면 6개월이상이면 중도해지에 따른 손실이 비과세혜택보다 더 크므로 기존 적금 상품은 만기까지 가는 게 좋다. ▼약간의 목돈이 있는 경우〓가계장기저축은 분기별로 3백만원을 입금할 수 있다. 은행에 만기가 지난 목돈이 예치돼 있으면 이를 해지, 3백만원씩 분기별로 예치하 고 나머지 금액은 다음 분기 불입할때 까지 단기고금리상품인 표지어음 등으로 운용 하는게 괜찮다. ▼가계금전신탁이자가 적립신탁으로 예치되는 경우〓현재 은행에서는 가계금전신 탁에서 지급되는 월이자를 적립신탁에 재예치, 복리효과를 누리도록 하고 있다. 매 월이자를 비과세가계저축으로 전환하면 보다 수익률을 높일 수 있다. ▼추가불입의 여유가 없는 경우〓기존 적금의 만기가 98년12월이후라서 추가불입 의 여유가 없는 사람이라면 기존 적금을 담보로 대출을 받아 분기별 가입을 시도하 거나 판매시한인 98년12월말 이전에 미리 월1만원정도가입, 자격조건을 따는게 좋다 .6개월이내에 납입하면 비과세 혜택을 볼수 있기 때문이다. ▼정액적립이냐 자유적립이냐〓이번 가계장기저축은 자유적립이 가능하다. 즉 여 유가 없을 때는 매월 1만원짜리에 가입, 불입하다가 보너스철이나 여유돈이 있을 때 월한도 1백만원 또는 분기별 3백만원 범위내로 높일 수 있어 이를 최대한 이용하는 것도 방법. ▼확정배당상품이냐 실적배당상품이냐〓대부분 전문가들은 50대50의 포트폴리오전 략을 권한다. 확정금리와 실적배당상품에 절반씩 가입한후 금리추이를 봐가면서 한 쪽에 주력하거나 배분하는 방법을 이용, 금리리스크를 최소화하는 게 현명한 선택이 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