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감 정책제안]사채업자 근절대책 세우라…이재명의원
더보기

[국감 정책제안]사채업자 근절대책 세우라…이재명의원

입력 1996-10-18 22:09수정 2009-09-27 15:1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李院宰 기자」 국회 통상산업위소속 李在明의원(신한국당)은 18일 통산위 국감에 서 노점상의 양성화, 사채업자의 사례금수수행위근절 등 경제적 약자보호를 위한 대 책마련을 촉구했다. 李의원은 『사채업자들이 중소기업에 담보물을 제공, 은행에서 대출을 받게 한 뒤 대출금의 상당부분을 사례금으로 받고 있다는 얘기가 있다』며 『그런 사채업자들 을 의법처리하라』고 요구했다. 그는 또 지난 2일 중소기업 국감에서 『전국적으로 20여만명에 이르는 노점상에게 합법적 단체결성권을 허용하거나 법적 지위를 개선시켜 주는 등 실질 대책이 필요 하다』고 주장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