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제경제]중국도 국제금융시장 「큰 손」
더보기

[국제경제]중국도 국제금융시장 「큰 손」

입력 1996-10-17 10:48수정 2009-09-27 15: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朴來正기자」 세계 최대의 역동성을 보이고 있는 중국이 올해들어 급속하게 금융 대국화(大國化)하고 있다. 일본 니혼 게이자이 신문은 최근 올 상반기(1∼6월)동안 중국이 매입한 미국 국채 가 1백18억달러(약9조6천7백60억원)에 이르렀다고 보도했다. 이는 영국(1백97억달러)과 일본(1백59억달러)에 이어 세계3위에 해당하는 것은 물 론 작년 한햇동안 중국의 미국채 매입규모의 17배에 달하는 규모다. 중국은 또 외국의 자금유입 면에서도 지난해 미국에 이어 3백75억달러의 직접투자 를 유치, 명실공히 국제 금융시장의 큰 손으로 부상했다고 이 신문은 평가했다. 이 에 비해 일본이 지난해 유치한 직접투자액은 3천9백만달러였다. 중국이 이처럼 미국채 매입에 관심을 기울이는 이유에 대해서는 해석이 구구하다. 8백92억달러(지난 6월말 기준)에 달하는 엄청난 외환보유고를 관리하기 위해 중앙 은행인 중국인민은행이 가장 안전한 채권중 하나인 미국채에 투자한다는 순수 경제 적 분석과 함께 껄끄러운 대미(對美)관계를 의식, 미래의 대미 협상카드로 활용하려 한다는 정치적 해석도 있다. 일본도 미국의 「엔고 방치위협」이나 통상압력에 대 항하는 마지막 수단으로 심심찮게 「미국채 팔아치우기」를 거론하고 있기 때문이다 .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