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드름[고양이 눈]
더보기

고드름[고양이 눈]

김재명 기자 입력 2020-02-19 03:00수정 2020-02-1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4절기 중 봄에 들어선다는 입춘과 겨울잠 자던 개구리가 깬다는 경칩 사이 우수(雨水)를 하루 앞둔 18일. 서울 중구 남산한옥마을 처마에 맺힌 고드름에서 물방울이 떨어지고 있다.
 
김재명 기자 bas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