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퇴근길 한 컷]봄의 문턱…“‘건양다경’ 입춘방 가져가세요”
더보기

[퇴근길 한 컷]봄의 문턱…“‘건양다경’ 입춘방 가져가세요”

박영철 기자 입력 2020-01-29 16:51수정 2020-01-29 17: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봄의 문턱에 들어선다는 '입춘'을 엿새 앞둔 29일 광주시 북구청 민원실에서 어르신들이 '입춘대길'과 '건양다경'의 입춘방을 붓글씨로 써서 나눠주는 봉사활동을 하고 있다.

광주= 박영철 기자 skyblue@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