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공유의 집’ 박명수, 김준수 럭셔리 하우스에 “우리나라 맞아?” 깜짝
더보기

‘공유의 집’ 박명수, 김준수 럭셔리 하우스에 “우리나라 맞아?” 깜짝

뉴스1입력 2019-12-11 22:57수정 2019-12-11 22: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C ‘공유의 집’ 캡처 © 뉴스1

‘공유의 집’ 박명수가 깜짝 놀랐다.

11일 오후 방송된 MBC 새 파일럿 프로그램 ‘공유의 집’에서는 가수 김준수의 집에 공개됐다. 서울 송파구에 위치한 초고층 럭셔리 하우스였다.

영상으로 김준수의 집을 본 박명수 그리고 노홍철, AOA 찬미, 박하나 등 출연진들은 감탄했다. 노홍철은 “그냥 부자가 아니라 큰 부자다”고 해 웃음을 자아내기도.


특히 박명수는 고급스러운 거실, 주방 인테리어를 보고 “이건 우리나라 집이 아닌데? 우리나라 집 맞아?”라며 눈을 떼지 못했다.

주요기사

하지만 김준수는 넓은 집에서 혼자 외롭게 라면을 끓여먹어 웃음을 자아냈다. 이에 박명수는 “저 좋은 집에서 라면 먹네”라고 해 웃음을 더했다.

한편 ‘공유의 집’은 스타들이 각자 자신의 물건을 한 집에서 공유하며 최근 화두가 되고 있는 ‘공유경제’에 대해 느껴보는 프로그램. 11일과 12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