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라스’ 허지웅 “건강검진 매년 받았는데 암 선고…화났다”
더보기

‘라스’ 허지웅 “건강검진 매년 받았는데 암 선고…화났다”

뉴스1입력 2019-10-23 23:48수정 2019-10-23 23:4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C ‘라디오스타’ 캡처 © 뉴스1

‘라디오스타’ 허지웅이 암 선고를 받고 화가 났다고 밝혔다.

허지웅은 23일 오후 방송된 MBC 예능 프로그램 ‘라디오스타’에서 1년 전 혈액암 판정을 받은 상황을 떠올렸다.

허지웅은 “상상도 못했다. 평소 감기에도 잘 안 걸렸다. 매년 건강검진을 받았는데, 암 진단을 못 받았다. 전혀 이상 없다고 하더라”고 말했다.


허지웅은 “그 병원에 ‘가슴 쪽이 아픈 것 같으니까 집 근처 대학병원에 연결해 달라. 약 처방 받겠다’ 해서 다른 병원에 갔다. 조영제 넣고 찍으니까 바로 나오더라. 혈액종양내과로 오라고 할 때부터 기분이 이상했다”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그는 “암이라고 하더라. 암인 것 같은데 거의 확실하다고. 제 입장에서는 화가 났다. 건강검진을 매년 큰 병원으로 갔었는데”라며 “저처럼 우연하게 찾으신 분들이 많더라”고 해 눈길을 모았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