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눈물 수고했다”…최준용, ‘15세 연하’ 신부 공개
더보기

“눈물 수고했다”…최준용, ‘15세 연하’ 신부 공개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0-14 11:09수정 2019-10-14 11: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최준용 인스타

배우 최준용(53)이 재혼 소감을 전하며 15세 연하 신부를 공개했다.

최준용은 14일 인스타그램 계정에 “무사히 잘 치렀네. 눈물 수고했다. 왕림해주신 분들 감사하다”라고 적으며 결혼식 사진을 다수 올렸다. 사진엔 최준용과 신부의 모습이 담겼다. 두 사람의 환한 미소에 눈길이 간다.

사진=최준용 인스타
사진=최준용 인스타

최준용은 지난달 4일 예물반지 사진과 함께 “결혼해도 될까요”라고 적으며 결혼 소식을 알렸다. 그는 골프를 치면서 지금의 신부를 만났다고 한 방송에서 밝혔다.


최준용은 슬하에 아들을 두고 있다. “(지금의 신부가) 사춘기 아들을 다룰 줄 알더라”는 게 최준용의 설명이다.

주요기사

한편, 최준용은 1992년 SBS 2기 공채 탤런트로 데뷔했다. 드라마 ‘야인시대’ 등에 출연하며 시청자에게 얼굴을 비췄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