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현진, 임신 33주 ‘만삭’ 근황 공개 “더 커진 배”
더보기

서현진, 임신 33주 ‘만삭’ 근황 공개 “더 커진 배”

뉴스1입력 2019-10-09 16:33수정 2019-10-09 16:3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방송인 서현진 인스타그램 © 뉴스1

방송인 서현진이 임신 33주 만삭의 근황을 전했다.

9일 서현진은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며칠 사이에 갑자기 가을. 그러면서 갑자기 빵 커진 배는 스웨터 입으니 더 커보이네. 튼튼이는 2.1kg이 되었고 기특하게 알아서 자리를 잡았다고 한다”는 글을 썼다.

이어 “올해는 여행도 휴가도 못가서 아주 좀이 쑤시는데 그 와중에 만난 윤영미 선배의 따끈한 신간. 선배가 다녀온 국내 여행지, 알려지지 않았지만 선배만의 힐링장소를 소개하는 글을 읽으며 선배의 행동력, acting에 감탄 또 감탄. 그러게 여행이 별거 아닌데 난 왜 이러고 있지? 당장 이번주에 선배 책에 나오는 #수서식물관ph 가보자고 결심. 튼튼이 만나기 전 부지런히 다녀야지”이라고 썼다.

사진에서 서현진은 책을 들고 읽는 것처럼 포즈를 취했다. 현재 임신 33주인 그는 한 눈에 봐도 만삭의 몸이다. 팬들과 지인들은 그의 순산을 기원하며 응원의 댓글을 달았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