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풍경이 있는 풍경[포토 에세이]
더보기

풍경이 있는 풍경[포토 에세이]

세종=송은석 기자 입력 2019-09-18 03:00수정 2019-09-1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나 홀로 고즈넉한 절을 걷는다. 어디선가 바람이 불어온다. 이마에 송골송골 맺힌 땀을 닦아주고 유리 풍경으로 자장가를 불러주며 쉬었다 가라 한다.

세종=송은석 기자 silverstone@donga.com
주요기사
#풍경#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