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용철 프로야구 해설위원, 성매매 혐의로 경찰수사
더보기

이용철 프로야구 해설위원, 성매매 혐의로 경찰수사

뉴시스입력 2019-08-26 15:07수정 2019-08-26 15:1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7년 수차례 걸쳐 성매매" 고발장
본인 "술집 갔지만 성매매 하지 않아"

이용철 프로야구 해설위원이 성매매특별법 위반 혐의로 고발돼 경찰 조사를 받고 있다.

26일 경찰에 따르면 이 위원이 2017년 서울 선릉역 인근 술집에서 수차례 성매매를 했다는 취지의 고발장이 서울 강남경찰서에 접수됐다.

이 위원을 고발한 측은 “이 위원이 단골 룸 술집에 데려가 술값과 성매매 비용을 내게 했다”고 주장한 것으로 알려졌다.

반면 이 위원은 “술집에는 갔지만 성매매를 하지 않았다”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경찰은 계좌내역 확인 등을 통해 구체적 사실관계를 들여다 볼 예정이다.

이 위원은 프로야구 MBC청룡에 입단, LG트윈스와 삼성 라이온즈 선수를 거쳐 삼성 라이온즈 코치 등을 지냈다. 현재 KBS N 스포츠 야구 해설위원을 맡고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