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라디오스타’ 김병지 “아들 셋 축구 잘 할 줄 알았다” 폭로 ‘웃음’
더보기

‘라디오스타’ 김병지 “아들 셋 축구 잘 할 줄 알았다” 폭로 ‘웃음’

뉴스1입력 2019-05-23 00:03수정 2019-05-23 00: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C ‘라디오스타’ 캡처© 뉴스1

김병지가 아들들의 축구 실력에 대해 폭로해 웃음을 선사했다.

22일 밤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에서는 ‘다산시 다산구 다산동 특집’으로 저출산 시대에 큰 힘이 되어주는 다둥이 아빠들의 출산 장려 토크 편이 방송되며 션, 김병지, 주영훈, 정성호가 게스트로 출연했다.

김병지는 “아들 셋을 축구 시켰는데 제가 축구를 해서 정말 다 잘할 줄 알았다”고 폭로했다.

이어 “어렸을 땐 아들들이 축구를 좋아했지만 나이가 들어가며 달라지더라. 첫 째는 축구 행정 전문가가 꿈이다. 둘째는 축구를 안 한다더라. 음악을 하고 있다. 아이들이 원하는 꿈을 이뤄야한다고 생각한다”고 소신을 밝혔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