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청계천 옆 사진관] 얼굴 공개된 ‘청담동 주식 부자’ 부모 살해 혐의 김다운
더보기

[청계천 옆 사진관] 얼굴 공개된 ‘청담동 주식 부자’ 부모 살해 혐의 김다운

김재명 기자 입력 2019-03-26 18:11수정 2019-03-26 20: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신상이 공개되기 전인 18일 경찰 조사를 받기위해 이동하는 김다운 씨… (인천일보 제공)
‘청담동 주식부자’ 이희진씨 부모 살인 사건의 피의자 김다운 씨의 얼굴이 26일 공개됐다. 뉴스1
‘청담동 주식 부자’ 이희진 씨 부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는 김다운 씨의 얼굴이 공개됐다. 이 씨는 26일 경기 안양동안경찰서 유치장을 나와 수원지검 안양지청으로 향했다. 수갑과 포승줄을 한 상태에서 좌, 우에는 형사들이 팔짱을 낀 채 이동했다. 경찰은 전날 신상공개심의위원회를 열고 김다운 씨의 실명과 얼굴 등 신상을 공개하기로 결정했다. 김 씨는 지난달 중국인 3명을 고용해 이희진 씨 부모를 살해한 혐의를 받고 있다. 중국인들은 범행을 저지른 뒤 바로 중국으로 떠난 것으로 알려졌다.


이희진씨 부모 살인 사건 피의자 김다운 씨가 26일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를 나오고 있다. 뉴스1
피의자 신상 공개여부는 정신과 의사와 변호사 등 외부인사가 참여한 신상공개위원회에서 결정한다. 신상공개는 재범 방지와 범죄 예방 등 공공의 이익과 국민의 알권리, 범죄의 잔인성과 중대성, 죄를 범했다고 믿을 만한 충분한 증거가 확보돼는 등 요건이 충족되어야 한다. 다만 정신질환을 비롯해 피의자 가족의 2차 피해, 아동학대 범죄 등 제한 규정이 있는 경우에는 공개가 제한된다.

20일 김다운 씨가 얼굴을 옷으로 가린채 경기 안양동안경찰서를 나서는 모습. 뉴스1
이러한 공개는 2000년대 유영철, 강호순 등 잔혹한 연쇄살인 사건이 발생하자 피의자의 인권침해 보다는 사회적 안전망이 우선이라고 판단했기 때문이다.


최근 신상이 공개된 경우는 지난해 10월 강서구 PC방에서 아르바이트생을 흉기로 찔러 살해한 혐의로 구속된 김성수 씨 였다. 그 이전에는 강호순, 오원춘, 이영학 씨 등의 얼굴과 실명이 공개됐다. 미국이나 영국, 독일 등도 국민의 관심이 크고 범죄 사실이 명백한 경우 흉악범의 신상을 공개하고 있다.

주요기사

김재명 기자 base@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