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천하의 페더러라도 안돼”
더보기

“천하의 페더러라도 안돼”

동아일보입력 2019-01-21 03:00수정 2019-01-2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출입증 없어 라커룸 못 들어가고, 21세 치치파스에 져 8강 좌절

‘테니스 황제’ 로저 페더러(38·스위스)도 출입증 없이는 한 발짝도 움직일 수 없었다. 20일 호주 언론에 따르면 페더러는 호주오픈 단식 16강전을 앞두고 멜버른파크 로드 레이버 아레나 라커룸에 들어가려다 출입증이 없다는 이유로 보안요원의 제지를 받았다. 이 대회에서 최근 2연패를 비롯해 6차례나 우승한 페더러는 얼굴이 많이 알려졌지만 보안요원은 규정을 지켰다. 한편 세계 랭킹 3위 페더러는 21세의 신예인 세계 15위 스테파노스 치치파스(그리스)에게 1-3으로 패해 8강 진출에 실패하는 이변에 휘말렸다.
 
호주오픈 TV 화면 캡처


#로저 페더러#호주오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