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52세’ 김성령, 나이 잊은 ‘바비인형 라인 몸매’
더보기

‘52세’ 김성령, 나이 잊은 ‘바비인형 라인 몸매’

뉴스1입력 2018-12-19 15:42수정 2018-12-20 08: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성령 인스타그램

배우 김성령이 늘씬한 드레스 자태를 공개했다.

19일 오후 김성령은 자신의 인스타그램(SNS)에 “아나, 올해의 마지막 드레스업”이라는 설명과 함께 드레스를 피팅 중인 자신의 모습을 공개했다.

사진 속 김성령은 짙은 블루 컬러의 드레스를 착용했다 그 사이 늘씬한 허리 라인과 각선미가 드러나 눈길을 끈다. 빠른 1967년생으로 현재 우리나이로는 52세인 그의 나이가 믿기지 않는 보디라인이다.

김성령은 올해 영화 ‘그것만이 내 세상’ ‘독전’ 드라마 ‘너도 인간이니’ ‘뷰티인사이드’ 등을 통해 시청자와 만났다. 활발한 활동에 이어 연말 시상식 시즌을 앞두고 늘씬한 몸매의 드레스 사진을 공개하며, 또 한 번 화제의 주인공이 되고 있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