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BTS, 24일 美 ‘지미 팰런 쇼’서 4집 공개
더보기

BTS, 24일 美 ‘지미 팰런 쇼’서 4집 공개

임희윤 기자 입력 2020-02-15 03:00수정 2020-02-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그룹 방탄소년단이 또 한 번 미국 TV 토크쇼를 통해 새 앨범 타이틀곡 무대를 처음 선보인다.

소속사 빅히트엔터테인먼트는 그룹이 미국 NBC TV에서 방영하는 ‘더 투나이트 쇼 스타링 지미 팰런’에 24일(현지 시간) 출연한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방송에서 방탄소년단은 21일 내는 정규 4집 ‘MAP OF THE SOUL: 7’의 타이틀곡 무대를 처음 공개한다.

빅히트에 따르면 이날 프로그램은 진행자 지미 팰런과 인터뷰를 하고 뉴욕의 명소를 방문하는 모습을 담은 특집 방송 형태로 꾸민다. 팰런은 녹화 당시 이들의 무대를 보고 “퍼포먼스가 얼마나 크고 멋진지 믿지 못할 것이다. 방탄소년단이 뉴욕 그랜드센트럴터미널을 점령했다”고 전했다. 그랜드센트럴터미널은 뉴욕의 유서 깊은 기차역이다. 방탄소년단은 2018년 9월 처음 이 프로그램에 출연하며 연을 맺었다. 방송에서 당시 앨범 타이틀곡 ‘IDOL’의 무대를 선보였다.


임희윤 기자 imi@donga.com
주요기사
#방탄소년단#지미 팰런 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