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농구팬 36% KEB하나은행-삼성생명 접전 예상
더보기

농구팬 36% KEB하나은행-삼성생명 접전 예상

스포츠동아입력 2019-12-03 14:46수정 2019-12-03 14:4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국내 농구팬들은 4일(수)에 열리는 2019~2020시즌 국내여자프로농구(WKBL) KEB하나은행-삼성생명전에서 양 팀의 박빙승부를 예상했다.


국민체육진흥공단이 발행하는 체육진흥투표권 스포츠토토의 수탁사업자인 케이토토는 4일(수) 오후 7시 부천체육관에서 열리는 KEB하나은행(홈)-삼성생명(원정)전을 대상으로 한 농구토토 W매치 83회차 투표율을 중간 집계한 결과, 양 팀의 투표율이 거의 비슷하게 나와 승부를 알 수 없는 접전을 예고했다고 전했다.


투표율을 살펴보면 홈팀 KEB하나은행은 32.13%를 획득했고, 원정팀 삼성생명 역시 이와 거의 비슷한 31.40%를 받았다. 이어 10점 이내 박빙을 예상한 참가자는 36.47%로 나타났다.



전반전에서는 KEB하나은행 리드 예상이 40.21%로 우위를 차지했고, 삼성생명 우세(30.14%)와 5점 이내 접전(29.69%)이 그 뒤를 이었다. 최종 점수대는 KEB하나은행과 삼성생명이 모두 70점대를 기록할 것이라는 예상이 16.35%로 1순위를 차지했다.

관련기사


KEB하나은행과 삼성생명은 나란히 3연패 중이다. 올 시즌 첫 맞대결에서는 KEB하나은행이 89-83으로 승리했지만, 양 팀의 전력이 비슷한데다 이기는 팀은 연패에서 빠져 나올 수 있는 경기이기 때문에 토토팬들의 예상대로 치열한 승부가 벌어질 가능성이 높아 보인다.

이번 농구토토 W매치 83회차는 경기 시작 10분전인 4일 오후 6시 50분에 발매가 마감되며, 경기가 모두 종료된 후에 적중 결과가 공식 발표된다.

[스포츠동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