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모든 걸 다 줄게”…간미연♥황바울, 3년 열애 끝에 결혼
더보기

“모든 걸 다 줄게”…간미연♥황바울, 3년 열애 끝에 결혼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11-09 10:22수정 2019-11-09 10: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제공 | 모더니크 스튜디오


그룹 베이비복스 출신 가수 겸 배우 간미연(37)과 뮤지컬 배우 황바울(34)이 9일 웨딩마치를 울린다.

두 사람은 이날 서울 동숭교회에서 결혼식을 올린다.


세 살 차 연상연하 커플인 두 사람은 연극을 통해 알게 된 뒤 3년간의 열애 끝에 부부의 연을 맺게 됐다.

주요기사

결혼을 앞둔 지난달 간미연은 한 방송에 출연해 “웃음이 예쁜 사람이 이상형이었는데, 어쩌다 보니 이상형과 결혼을 하게 됐다”며 황바울에 대한 애정을 드러내기도 했다.

특히 이날 방송에 깜짝 등장한 황바울은 자신의 통장을 간미연에게 주면서 “너에게 모든 걸 다 줄게”라고 프러포즈를 하기도 했다.

간미연은 1997년 베이비복스로 데뷔한 후 솔로 활동과 연기 활동을 해왔으며, 황바울은 2006년 연예계에 입문해 뮤지컬 ‘총각네 야채가게’, ‘사랑은 비를 타고’ 등에 출연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