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김종국, 하하♥별 득녀 축하 “셋째 내가 지킨다”
더보기

김종국, 하하♥별 득녀 축하 “셋째 내가 지킨다”

뉴스1입력 2019-07-17 11:42수정 2019-07-17 11: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종국 인스타그램

가수 김종국이 동료 하하의 득녀 소식을 축하했다.

17일 김종국은 자신의 SNS에 “사랑하는 내 동생 셋째 진심으로 축하한다. 표현은 안했지만 누구보다 좋은 아빠가 되려고 노력하는 모습 늘 멋지다고 생각했다”라고 축하의 말을 건넸다.

이어 “ 나중에 셋째가 남친 데려오면 종국이 삼촌부터 먼저 만나고 오라고 해라. 셋째야 미안 남친 만나기 힘들 거야. 나 말고도 삼촌들이 너무 많아. 넌 내가 지킨다. 건강만 해. 별 엄마 고생 많았어요”라고 우정 어린 메시지를 전했다.

한편 하하와 별은 15일 셋째이자 첫 딸을 얻었다. 이에 부부와 친한 김종국 역시 축하 인사를 건넸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