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사방’ 운영진 활동 16세 소년 ‘태평양’…지난달 檢에 구속 송치
더보기

‘박사방’ 운영진 활동 16세 소년 ‘태평양’…지난달 檢에 구속 송치

최윤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20-03-26 17:16수정 2020-03-26 17:2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뉴시스

텔레그램 ‘박사방’ 운영진으로 활동했다가 ‘태평양원정대’라는 아동성착취물 공유방을 별도로 꾸린 16세 ‘태평양’(대화명) A 군이 검찰에 넘겨졌다.

서울지방경찰청 사이버안전과는 ‘태평양 원정대’를 운영하며 아동성착취물 등을 유포한 대화명 ‘태평양’ A 군(16)을 지난달 20일 구속 송치하였다고 26일 밝혔다.

‘태평양’은 박사방 운영진이었으며, 올해 2월 텔레그램에서 약 1만 명의 회원이 가입된 ‘태평양 원정대’라는 성착취 영상 공유방을 운영한 것으로 전해졌다.


또 A 군은 조주빈의 범행 사실을 알게 된 경찰이 수사에 들어가면서 지난해 1월 회원들에게 텔레그램보다 보안이 강화된 메신저 ‘와이어’로 이동하라고 공지했다고 알려졌다.

주요기사

경찰은 “다만 송치 이후 ‘태평양’과 동일한 대화명을 사용하는 자가 성착취물 등을 유포할 가능성도 있으므로 발견될 경우 수사를 진행할 예정이다”라고 설명했다.

최윤나 동아닷컴 기자 yyynnn@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