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포항 도로에 대형 싱크홀…놀란 시민들 신고 잇따라
더보기

포항 도로에 대형 싱크홀…놀란 시민들 신고 잇따라

뉴스1입력 2020-02-14 20:26수정 2020-02-14 20: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4일 경북 포항시 남구 동부교회 앞 4차선 도로 중 한 차로에서 깊이 3m, 폭 4m의 싱크홀이 발생했다. 신고를 받은 포항시 남구청이 중장비를 투입 복구 작업을 하고 있다. © News1

14일 오전 11시쯤 경북 포항시 남구 동부교회 앞 도로에서 깊이 3m, 가로·세로 4m의 싱크홀(땅꺼짐)이 발생해 놀란 시민들이 잇따라 포항시에 신고했다.

이곳은 지난해 10월3일 가로·세로 5m의 싱크홀이 발생한 장소에서 100여m 떨어져 있다.

싱크홀을 발견·신고한 A씨(50대)는 “오전 7시쯤 도로 일부에 금이 생긴 것을 봤으며, 오전 11시쯤 금이 간 도로를 따라 주변이 폭삭 내려앉았다”고 말했다.


A씨는 “평소와 달리 땅이 조금 꺼진 느낌을 받았는데, 순식간에 내려앉을 줄은 몰랐다”며 놀란 가슴을 쓸어내렸다.

주요기사

이날 싱크홀 발생한 곳은 평소 차량 통행이 많지 않아 인명피해는 없었다.

지난해 10월3일에는 이곳에서 100여m 떨어진 포항시 남구 이동 포항IC 방향 도로에서 가로·세로 5m의 싱크홀이 발생했다.

포항시는 중장비를 투입해 복구에 나섰으며, 땅꺼짐 원인을 조사 중이다.

(포항=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