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가정보원 1차장 최용환, 기획재정부 1차관 김용범
더보기

국가정보원 1차장 최용환, 기획재정부 1차관 김용범

박효목 기자 , 최고야 기자 입력 2019-08-15 03:00수정 2019-08-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국가정보원 1차장에 최용환 주이스라엘 대사(62)를, 기획재정부 1차관에 김용범 전 금융위원회 부위원장(57)을 임명하는 차관급 인사를 단행했다.

고민정 청와대 대변인은 이날 서면 브리핑을 통해 “최용환 신임 1차장은 1984년 국정원의 전신인 국가안전기획부에 입사해 해외정보 분야 전문가로 30여 년간 일해 왔다”며 “미국 공사·이스라엘 대사를 역임하면서 풍부한 현장 경험과 다양한 국제 네트워크를 쌓았다. 국정원의 해외정보 역량을 강화하는 데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인선 배경을 설명했다. 일각에서는 한일 경제 갈등을 비롯해 미국, 러시아 등 주변국들에 둘러싸인 외교적 위기를 돌파하기 위해 국정원 해외 파트를 보강했다는 분석이 나온다. 국회 정보위원회 관계자는 “최 신임 차장은 국정원에서 해외통으로 유명하다”며 “서훈 국정원장의 뜻이 강하게 반영된 것으로 안다”고 말했다.

김용범 신임 기재부 차관은 행정고시 30회로 금융통 경제 관료다. 김 신임 차관은 재정경제부 은행제도과장,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준비위 국제금융국장, 금융위 사무처장 및 부위원장을 역임했다. 고 대변인은 “축적된 전문성과 업무 추진력을 바탕으로 국내외의 복잡한 경제 이슈에 능동적으로 대처하여 우리 경제의 활력 제고에 기여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박효목 tree624@donga.com·최고야 기자


주요기사

○ 최용환 국정원 1차장
△대구(62) △대구 계성고 △경북대 법학과 △미국 아메리칸대 국제법 석사 △주미국대사관 공사 △주이스라엘 특명전권대사

○ 김용범 기재부 1차관
△전남 무안(57) △광주 대동고 △서울대 경제학과 △미국 조지워싱턴대 경제학 박사 △행시 30회 △금융위 부위원장
#문재인 정부#인사#국가정보원#기획재정부#차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