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트럼프 “북한에 군사력 사용해야 한다면 그렇게 할 것”
더보기

트럼프 “북한에 군사력 사용해야 한다면 그렇게 할 것”

최지선 기자 입력 2019-12-03 19:27수정 2019-12-03 23: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은 3일 “필요하다면 북한에 무력을 사용할 것”이라고 말했다.

로이터통신 등에 따르면 트럼프 대통령은 이날 북대서양조약기구(NATO·나토) 정상회의 참석차 영국을 방문해 런던 주재 미국대사관저에서 기자들을 만나 “우리는 전 세계에서 가장 강력한 힘을 가진 나라이고, 우리는 그것(무력)을 쓰지 않기를 바란다”며 이같이 말했다.

트럼프 대통령은 이어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비핵화 합의에 부응해야 한다. 이를 지켜 볼 것”이라고 말했다. 그러면서도 “김정은과 나의 관계는 정말 좋다”고 말해 대화로 문제를 풀어갈 가능성을 열어뒀다. 트럼프 대통령은 한미 방위비 분담과 관련해서는 “한국과 현재 협상 중이다. 한국이 방위비를 더 내야 공정하다고 생각한다”고 말했다.


최지선 기자 aurinko@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