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의사협회 “‘골든타임’ 놓쳤지만…이제라도 ‘中 입국자’ 막아야”
더보기

의사협회 “‘골든타임’ 놓쳤지만…이제라도 ‘中 입국자’ 막아야”

뉴스1입력 2020-02-24 16:12수정 2020-02-24 16:2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이 18일 서울 용산구 대한의사협회 임시회관에서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관련 긴급 기자회견을 하고 있다. 2020.2.18/뉴스1 © News1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코로나19) 지역사회감염 우려가 무서운 속도로 확산하는 가운데 대한의사협회가 “‘골든 타임’ 놓쳤지만 이제라도 중국발 입국자들에 대한 입국금지 조치를 즉시 시행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최대집 대한의사협회 회장은 24일 용산 임시회관에서 긴급 기자회견을 열어 “대한민국은 중국에 이어 세계 2위의 코로나19 발생국가가 됐다”며 이같이 밝혔다.

최 회장은 “대한의사협회는 한 달 전인 지난 1월26일부터 감염원의 차단을 위해 중국발 입국자들의 입국 금지 조치가 필요함을 무려 6차례나 강력히 권고했으나 정부는 이를 받아들이지 않았다”고 비판했다.


그는 “지역사회감염 확산은 명백한 방역의 실패이며, 그 가장 큰 윈인은 감염원을 차단한다는 방역의 가장 기본적인 원칙을 무시했기 때문”이라고 지적했다.

주요기사

최 회장은 “대한민국의 보건의료를 책임지고 있는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을 코로나19 확산에 대한 책임을 물어 즉각 경질해야 한다”고도 요구했다.

그는 또 전날 정부가 ‘심각단계’로 위기 경보를 격상한 것을 놓고 “뒤늦게 심각 단계로 격상했으나 이제 더욱 중요한 것은 심각 단계에 준하는 실질적 조치들을 신속하게 취하는 것”이라고 요구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