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근혜 전 대통령, 오늘 퇴원한다”…79일 만에 구치소로
더보기

“박근혜 전 대통령, 오늘 퇴원한다”…79일 만에 구치소로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2-03 10:02수정 2019-12-03 10: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근혜 전 대통령이 9월 16일 오전 어깨 수술을 받기 위해 서울 서초구 서울성모병원으로 이송되고 있다. 사진=뉴스1

박근혜 전 대통령이 3일 퇴원해 구치소로 복귀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홍문종 우리공화당 공동대표는 이날 “박 전 대통령이 오늘 오후에 퇴원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통원 치료를 할 것 같다”고 말했다. 박 전 대통령이 서울 가톨릭대학교 서울성모병원 입원 후 79일 만에 경기 의왕시 서울구치소로 복귀한다는 것이다.

하지만 법무부 관계자는 “보안 사안이라 구체적으로 언제 나오는지 밝히기 어렵지만 조만간 복귀할 예정”이라며 “오늘 복귀한다고 말해줄 수도 없다”고 답했다.


박 전 대통령은 9월 16일 서울성모병원에서 왼쪽 어깨 회전근개 파열 수술을 받은 이후 입원치료를 받아왔다. 치료비는 사비로 부담하지만, 병실 앞에 구치소 인력이 6~9명가량 상주하는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이에 일반 수용자와 달리 박 전 대통령에게 특혜를 준다는 문제가 제기됐다. 기결수는 아무리 위중한 경우라도 형집행정지 처분이 아닌 이상 외부 치료는 최대 한 달을 넘기지 않는데, 박 전 대통령에게만 이를 허가해 공정성 문제가 있다는 것이다.

법무부는 현행법상 구치소장 책임 하에 외부 진료 여부를 결정할 수 있게 돼 있을 뿐, 입원기한을 제한하는 부분은 없어 박 전 대통령에 대한 조치는 문제가 없다는 입장이다.

한편 법무부는 지난달 21일 “담당 전문의 의견을 듣고 박 전 대통령 복귀 가능 시점을 검토할 예정”이라고 서울구치소 복귀 절차에 착수했다.

서한길 동아닷컴 기자 stree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