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리모델링 상가 3층서 떨어진 벽돌 맞아 1층 가게주인 숨져
더보기

리모델링 상가 3층서 떨어진 벽돌 맞아 1층 가게주인 숨져

뉴스1입력 2019-12-03 09:54수정 2019-12-03 09:5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리모델링을 하던 상가의 건물 3층에서 떨어진 벽돌에 1층 가게 주인이 맞아 숨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3일 광주 북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45분쯤 북구의 한 상가 건물에서 1층 가게 주인 A씨(66)가 가게를 나서던 중 3층에서 떨어진 벽돌에 머리를 맞았다.

A씨는 병원으로 이송돼 치료를 받았지만 숨졌다.


조사 결과 사고 당시 건물 3층에서 창틀 리모델링 공사가 진행 중이었고, 벽돌이 떨어져 사고가 발행한 것으로 알려졌다.

주요기사

경찰은 공사 작업자 등을 상대로 업무상과실치사 혐의가 있는지 조사 중이다.

(광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