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능후 “성남 소재 어린이집 성폭행 논란, 어른 관점서 보면 안돼”
더보기

박능후 “성남 소재 어린이집 성폭행 논란, 어른 관점서 보면 안돼”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12-02 14:57수정 2019-12-02 15: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박능후 보건복지부 장관이 경기도 성남시 소재 어린이집에서 일어난 성폭력 의혹 사건에 대해 “어른들이 보는 관점에서 보면 안된다”고 강조했다.

박 장관은 2일 국회 보건복지위원회 전체회의에 참석해 이른바 ‘성남 어린이집 성폭행 의혹’ 대책을 묻는 신상진 자유한국당 의원 질문에 “사실을 확인해야 겠다”며 이같이 답했다.

박 장관은 “아이들의 성에 대해서는 보는 시각에 상당히 차이가 있는 것 같다”며 “전문가들 사이에선, 어른들이 보는 관점에서 성폭력 그런 관점으로 보면 안 되고 발달과정에서 나타난 자연스러운 모습일 수도 있는데 과도하게 표출됐을 때 어떻게 처리할 것인가의 문제가 있을 것 같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사실 관계가 더 드러나고 전문가 의견을 들어보겠다”고 했다.

주요기사

앞서 온라인에서는 성남에 있는 어린이집에 다니는 5세 딸이 같은 반 남아에게 성폭력을 당했다며 가해자가 어리다는 이유로 아무런 처벌이 없는 대한민국 법 체계에 대한 절망과 좌절감을 느낀다는 글이 확산됐다. 이에 가해자 측은 일부 사실은 인정하지만 과장된 부분이 있다고 주장했다.

성남시도 해당 사건에 대해 진상조사를 벌이고 있으며 2일 전문가 등이 참여하는 회의를 열고 관련 대책을 마련하기로 했다.

김진하 동아닷컴 기자 jhjinha@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