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전남 종돈장, 연천 ASF농장에 새끼돼지 20마리 분양…역학조사 중
더보기

전남 종돈장, 연천 ASF농장에 새끼돼지 20마리 분양…역학조사 중

뉴시스입력 2019-09-18 17:22수정 2019-09-18 17:2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차량 이동, 전남도 긴급 소독 ASF 검사 중

전남지역 종돈장 차량이 이달초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이 발생한 경기 연천 양돈장에 다녀온 사실이 뒤늦게 밝혀져 방역당국이 역학조사를 벌이고 있다.

전남도는 지난 2일 전남지역 한 종돈장에서 새끼 돼지 20마리를 차량을 이용해 경기 연천 ASF 발생 농장에 분양한 사실을 확인했다고 18일 밝혔다.

이 종돈장은 종돈과 비육돈 4만여마리를 사육하고 있다.

이에따라 방역당국은 해당 종돈장에 대해 이동제한 조치와 함께. 긴급 소독을 마치고 ASF 검사를 진행하고 있다.

주요기사

ASF 검사결과는 이날 오후 11시께 나올 예정인 것으로 알려졌다.

전남도 관계자는 “ASF 검사 결과를 기다리고 있으며 현재 해당 종돈장 돼지들에게 특이 사항은 발견되지 않고 있다”고 말했다.

【무안=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