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강경화 장관과 말다툼 김현종 “제 덕이 부족…정책수립에 의욕 앞서”
더보기

강경화 장관과 말다툼 김현종 “제 덕이 부족…정책수립에 의욕 앞서”

뉴스1입력 2019-09-18 11:58수정 2019-09-18 11:5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강경화 외교부장관과(왼쪽)과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 /뉴스1 © News1

강경화 외교부 장관과 말다툼한 사실이 알려진 김현종 청와대 국가안보실 2차장이 “제 덕이 부족했던 것 같다”는 입장을 밝혔다.

김 차장은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외교·안보라인 간 이견에 대한 우려들이 있는데 제 덕이 부족했던 것 같다”고 트윗을 남겼다. 지난 16일 국회에서 강 장관이 김 차장과의 말다툼 사실을 인정한 후 김 차장이 이와 관련해 언급한 것은 이번이 처음이다.

김 차장은 “소용돌이치는 국제정세에서 최선의 정책을 수립하려고 의욕이 앞서다 보니 마음의 여유가 없었던 것 같다”라며 “앞으로 제 자신을 더욱 낮추며 열심히 하겠다”고 덧붙였다.

강 장관은 지난 16일 국회 외통위 전체회의에서 “지난 4월 문재인 대통령의 (중앙아시아 3개국) 순방 당시 김 차장이 외교부 직원을 불러다 혼내고, 강 장관과 싸우다가 말미에는 영어로 싸웠다는 말도 있지 않은가”라는 정진석 자유한국당 의원의 질의에 “부인하지 않겠다”고 밝혔다.

주요기사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