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외교적 소홀”… 또 눈총받은 김상조의 입
더보기

“외교적 소홀”… 또 눈총받은 김상조의 입

최고야 기자 입력 2019-07-19 03:00수정 2019-07-19 10: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日 경제보복 파장]文대통령 “소홀한점 없어” 반박

문재인 대통령은 18일 청와대에서 진행된 여야 5당 대표 회동에서 일본의 경제보복과 관련해 “정부가 외교적으로 소홀한 것은 아니었다”고 말했다. 회동에 배석한 김상조 대통령정책실장이 정부의 외교적 대응을 지적하는 야당 대표들에게 “우리 정부가 외교적으로 소홀한 점이 있었다”고 말하자 이를 직접 반박한 것.

회동에 배석한 바른미래당 장진영 당 대표 비서실장은 이날 회동 후 기자들과 만나 “김 실장이 한일 외교 마찰에 대해 ‘정부가 소홀한 점이 일부 있었다’는 점을 분명히 강조했다”고 전했다. 이어 “문 대통령이 김 실장의 말에 바로 반박한 것은 아니지만, 이후 발언에서 ‘외교적으로 소홀한 점이 없었다’는 점을 강조했다”고 했다.

앞서 김 실장은 최근 일본의 경제보복과 관련해 “일본에서만 수입할 수 있는 소재나 부품을 골라내니 ‘롱 리스트’가 나오더라. 수출 규제 품목은 리스트에서 우리가 가장 아프다고 느낄 1번에서 3번까지를 딱 짚은 것”이라고 말했다가 이낙연 국무총리로부터 “너무 많은 말을 하고 있다”는 지적을 받기도 했다. 김 실장은 그 후 “저를 포함한 모든 정부 관계자가 (이 총리) 말씀을 유념하고 잘 따르도록 하겠다”고 했었다.

최고야 기자 best@donga.com
관련기사
#문재인 대통령#여야 5당 대표 회동#일본 경제보복#김상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