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北정권 붕괴전 핵포기 기대못해”
더보기

“北정권 붕괴전 핵포기 기대못해”

동아일보입력 2013-02-16 03:00수정 2013-02-16 10:5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MB“스탈린 30여년, 北은 벌써 60년”
이명박 대통령은 15일 “북한 정권과의 협상이나 대화로 핵을 포기시킬 수 없고 (북한) 정권이 바뀌고 무너지기 전에 핵을 포기할 것이라고 기대할 수도 없다”라고 말했다.

이 대통령은 이날 청와대에서 열린 국민원로회의 오찬 간담회에서 “(구)소련의 스탈린 정권이 30여 년 유지됐는데 북한(정권)은 벌써 60년째”라며 이같이 말했다. 이는 북한 핵실험 강행으로 고조된 북핵 위기의 해법으로 ‘레짐 체인지(정권 교체)’ 등 북한 급변 사태에 대비한 통일 전략 마련을 제시한 것이어서 주목된다.

▶본보 15일자 A1면… 李대통령 “통일후 미군 北주둔 안할거란 것, 中과 얘기중”

▶본보 15일자 A3면… [이명박 대통령 인터뷰] “쥐도 새도 모르게 北잠수함 타격…”




이 대통령은 또 “정부가 기대하는 것은 북한 정권은 아니더라도 북한 주민은 변하게 할 수 있다는 점”이라며 “한미일이 공조하고 중국을 설득해서 북핵 포기를 위한 노력을 하겠지만 이보다 북한 주민의 변화 속도가 더 빠를 수 있다”라고 말했다. 이어 “김정은은 (요즘) ‘바늘이 떨어지는 소리까지 귀 기울여 반동분자를 색출해야 한다’라고 할 정도로 주민을 단속하는 데 정신이 없다는데 지금부터 매우 종합적인 (대북) 전략을 짜야 한다”라고 덧붙였다.

관련기사

이승헌 기자 ddr@donga.com
#북한#핵#이명박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