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배우 송영학 별세, 26일 발인…향년 47세
더보기

배우 송영학 별세, 26일 발인…향년 47세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입력 2019-09-26 12:34수정 2019-09-26 12:3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송영학 프로필

배우 송영학이 별세했다. 향년 47세.

26일 서울경찰병원에 따르면 이날 오전 10시 송영학의 발인식이 엄수됐다. 지난 24일 세상을 떠난 송영학의 빈소는 서울경찰병원 장례식장 특2호실에 마련됐었다.

사인은 알려지지 않았다.


고인은 서울 추모공원에서 화장을 거쳐 무궁화공원에 납골될 예정이다.

주요기사

앞서 송영학은 한국예술종합학교 연극원 연기과, 경기대학교 문화예술대학원 연극학 석사 출신으로 연극에서 배우로 활동했다. 또한 연극을 직접 연출하기도 했다.

연극 ‘청혼’, ‘세친구’, ‘어른의 시간’, ‘별이 빛나는 밤에’, ‘화순’ 등에 출연했으며, 영화 ‘바보’, ‘마스터’, ‘컴, 투게더’, 드라마 ‘연개소문’, ‘라이프 온 마스’, ‘슬기로운 감빵생활’ 등에도 단역으로 등장했다.


동아닷컴 디지털뉴스팀 dnews@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