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패스트푸드점 흉기난동 제압 김영근씨 등 3명 LG의인상
더보기

패스트푸드점 흉기난동 제압 김영근씨 등 3명 LG의인상

유근형 기자 입력 2019-07-19 03:00수정 2019-07-1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바다에 빠진 시민을 구한 포항북부경찰서 소속 임창균 경위, 흉기를 휘두른 범인을 제압한 김영근 씨, 화재 현장에서 시민을 대피시킨 구교돈 씨 등 3명이 LG의인상 수상자로 18일 선정됐다.

임 경위는 이달 6일 경북 포항의 바닷가에서 너울성 파도에 휩쓸린 20대 남녀를 보고 바다에 뛰어들어 50m가량 헤엄쳐 이들을 구출했다. 패스트푸드 매장 주차관리인인 김 씨는 이달 13일 서울 강남구의 한 매장에서 흉기로 여성 매니저를 위협한 범인을 몸싸움 끝에 제압했다. 사회복무요원인 구 씨는 이달 5일 퇴근길에 서울 양천구의 건물 화재현장을 목격하고 1층 커피숍 손님들과 2, 3층 학원의 학생들을 대피시켰고, 초기 진화에도 적극 가담했다.

유근형 기자 noel@donga.com
주요기사
#패스트푸드점 흉기난동#lg의인상#양천구 건물 화재#임창균 경위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