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려사이버대, ‘사고와 안전의 이해: 위험 관리에 대한 전략’ K-MOOC 개별강좌 선정
더보기

고려사이버대, ‘사고와 안전의 이해: 위험 관리에 대한 전략’ K-MOOC 개별강좌 선정

동아닷컴입력 2019-04-25 17:08수정 2019-04-25 17: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과 컨소시엄 구성해 교육부 주관 사업 선정
- 안전 재난 관리 문제와 안전공학에 대한 무료 온라인 강좌 제공 예정
- 산업 안전 관리 종사자, 테러 및 보안 관련 업체 종사자와 일반인 대상


고려사이버대학교(총장 김진성)는 ‘사고와 안전의 이해 : 위험 관리에 대한 전략’(이하 ‘사고와 안전의 이해’) 강좌가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2019년 한국형 온라인 공개강좌’(이하 K-MOOC)의 개별강좌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K-MOOC는 고등교육에 대한 평생학습기회를 제공하고자 양질의 대학 강의를 모든 국민들이 수강할 수 있도록 무료로 제공하는 국가사업이다.


고려사이버대는 고려대 정보보호대학원과 컨소시엄을 구성해 누구나 직면할 수 있는 안전 재난 관리 문제의 사회적 의미와 경제적 전망을 다루는 ‘사고와 안전의 이해’ 강좌를 제안, 사업에 선정됐다. 이번 성과는 최초 사이버대학으로서 양질의 온라인 강의를 제작해 온 고려사이버대학교만의 풍부한 경험의 산물이자, 안전과 재난 위험 관리에 대한 시민교육의 필요성이 급증하는 현대 사회에서 필수적이고 실질적인 교육콘텐츠를 제안했기에 이룰 수 있었다는 평이다.


‘사고와 안전의 이해’는 온라인 강의 노하우가 풍부한 고려사이버대 기계제어공학과 장경배, 백창현, 우태호 교수와 대통령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 위원을 맡고 있는 김승주 고려대 사이버국방학과·정보보호대학원 교수가 참여한다. △사고와 테러리즘 대응 안전과 보안 △전기 및 전력 안전 △화학 및 방폭 안전 △원자력 안전과 보안 △사이버 테러리즘 △플랜트 및 건설 안전 △기계 및 교통 안전 등 7주차 과정으로 구성될 계획이다.


특히 전기, 화학, 원자력, IT, 건설 및 교통 관련 산업 안전 관리 종사자들에게 전문 지식을 제공할 예정이다. 사이버 산업과 관련된 금융, 정보, 보안, 교육 분야의 작업 종사자들을 비롯하여 각종 테러와 보안 관련 업체 종사자들 또한 사고와 안전 산업 전체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갖출 수 있다. 관심이 있는 일반인도 누구나 수강 가능하다. 올 하반기부터 K-MOOC 누리집에서 무료로 들을 수 있다.


이 강좌는 4차 산업혁명 시대를 맞이하여 향후 폭발적인 수요가 예상되는 산업안전관리에 대한 일자리 수요에 대비하여 관련 분야의 우수인력 양성 에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또한, 미래사회의 변화와 안전 분야에 대한 새로운 시각을 정립함으로써 안전과 재난 위험 관리 문화에 대한 사회적 인식 제고에 일조할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고려사이버대는 2012년 선취업후진학 특성화지원사업에 선정된 이후 전기전자공학과, 기계제어공학과를 차례로 신설하며 사이버 공학 교육의 패러다임을 주도해왔다. 아울러 시뮬레이션 기반의 가상 실험실(Virtual Lab) 구축을 통해 온라인에서 이공계학과의 실습교육 환경을 구현하여 사이버 공학 교육의 혁신적인 모델을 정립했다. 또한 지난해 K-MOOC 사업에 선정, 고려대와 공동으로 제작한 ‘미래의 에너지’ 강좌를 개설하는 등 이미 콘텐츠의 우수성을 대내외적으로 인정받았다.


고려사이버대 입학에 관심 있는 예비 지원자는 입학지원 홈페이지 입학상담 게시판이나 전화를 통해 입학 문의 및 상담을 할 수 있다.


<본 자료는 해당기관에서 제공한 보도 자료입니다.>
ⓒ donga.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