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국제교류-인턴십 등 다양한 장학시스템 마련
더보기

국제교류-인턴십 등 다양한 장학시스템 마련

장기우 기자 입력 2019-04-18 03:00수정 2019-04-1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청주대(총장 정성봉)는 인성을 바탕으로 특성화와 차별화, 창의성과 탁월함을 갖춰 4차 산업혁명 시대를 이끌 인재 양성에 총력을 기울인다.

충북 6대 신성장동력 산업 가운데 정보통신기술(ICT) 융합산업과 태양광신에너지산업을 아우르는 첨단과학 분야 및 생명공학·의료과학 분야를 집중 육성하고 있다. 청주가 세계 최고(最古) 금속활자본인 직지(直指)의 고장이라는 점을 활용해 디자인콘텐츠 분야에도 투자한다.

개교 72년의 충청권 대표 사학(私學)으로서의 내실을 다지기 위해 지역산업과 연계성을 강화하고 기초교양교육 이수체제 혁신, 인프라 강화를 통해 실용·융합 인재 양성에 매진하고 있다.

중장기 발전계획으로 △취·창업 활성화를 통한 교육 성과 제고 △산학협력체제 구축 △교육경쟁력 강화를 위한 연구역량 제고 △커뮤니티형 캠퍼스와 통합 스마트인프라 구축을 추진하고 있다.

주요기사

청주대 장학금제도는 전국 어느 대학과 견줘도 뒤지지 않는다. 기존 입학성적 우수장학금 국가고시장학금 특별공로장학금 봉사실천장학금 국제교류장학금은 액수를 대폭 높였다. 인턴십장학금 학습튜터링장학금 편입생장학금 마일리지장학금을 신설해 학생이 다니고 싶은 대학 만들기에 나서고 있다.

이 같은 노력에 힘입어 청주대는 교육국제화역량인증대학, 건축학교육인증, 간호학교육인증 등을 획득했다. 세계 3대 디자인상이자 인증기관인 독일 ‘레드닷 디자인 어워드’가 집계한 2018년 전 세계 디자인 대학 중 아시아태평양 권역 8위에 올랐다.

정성봉 총장은 “청주대는 수도권 학생이 찾아올 정도로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다”며 “우리 대학을 선택한 학생들이 캠퍼스에서 자신의 꿈을 펼치고 미래를 설계할 수 있도록 대학 구성원들이 최선을 다하겠다”고 약속했다.

장기우 기자 straw825@donga.com
#충청권 대학#청주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