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장하나, KLPGA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역전 우승
더보기

장하나, KLPGA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 역전 우승

뉴시스입력 2019-10-06 22:13수정 2019-10-06 22: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장하나(27)가 18번 홀에서 극적인 버디를 낚아 한국여자프로골프(KLPGA) 투어 하나금융그룹 챔피언십(총상금 15억원)에서 우승을 차지했다.

장하나는 6일 인천 스카이72 오션코스(파72·6535야드)에서 열린 대회 4라운드에서 2언더파 70타를 쳤다.

최종합계 12언더파 276타가 된 장하나는 공동 2위 이다연(22)과 김지영(23)을 1타 차로 따돌리고 우승을 차지했다.

이번 시즌 준우승만 세 차례였던 그는 이날 우승으로 시즌 1승 째를 달성했다.

주요기사

장하나는 15번 홀까지 세 타 차로 뒤졌지만 16번 홀부터 타수를 줄였고 18번 홀에서 극적인 버디 퍼트를 완성하며 승리에 마침표를 찍었다.

장하나는 상금 3억7500만원을 가져간다. 우승 상금은 남녀 대회 통틀어 최고액 수준이다.

장하나는 “이렇게 큰 대회에서 초대 챔피언이 된 것이 뿌듯하다. 포기하고 싶은 순간도 있었지만, 끝까지 잘 이겨내고 우승한 거라 더욱 뜻 깊다”고 기쁨을 감추지 않았다.

“15번 홀부터 기회가 올 것으로 생각했다”는 그는 “일단 내가 최선을 다하는 것에만 집중했다”고 털어놨다.

“우승에 대한 욕심이 있지만 꾸준히 최선을 다하는 것만을 생각한다. 상을 위해 골프를 하는 것도 아니다”면서 “오늘 우승 덕분에 후반기엔 좀 더 웃으면서 골프를 할 수 있을 것 같다”고 미소지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