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박태환·성훈·안세현 광주세계수영대회 홍보대사 총출동 붐 업
더보기

박태환·성훈·안세현 광주세계수영대회 홍보대사 총출동 붐 업

뉴시스입력 2019-07-25 09:58수정 2019-07-25 09: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6일 팬사인회·경영 선수 응원전 동참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홍보대사들이 광주로 총 출동해 막바지 대회 붐 조성에 나선다.

25일 2019광주세계수영선수권대회 조직위원회에 따르면 홍보대사로 활동하고 있는 수영선수 박태환·안세현과 수영선수 출신 배우 성훈이 대회 성공개최를 기원하기 위해 잇달아 광주를 방문한다.

배우 성훈은 오는 26일 오후 3시30분 남부대 주경기장 마켓스트리트에서 팬사인회와 팬미팅을 통해 이번 대회를 홍보한다.

수영스타 박태환은 26일 오후 7시 남부대 주경기장을 찾아 관객들에게 인사하고 경기장 아나운서와 인터뷰를 통해 한국 선수들을 응원한다.

주요기사

아쉽게 이번 대회에 출전하지 못했지만 한국 여자경영 최고 성적을 보유 중인 안세현도 26일까지 경기장을 찾아 선수들에게 힘을 보탠다.

국내에서 유일하게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금메달리스트인 박태환과 최근 드라마와 예능 프로그램에서 인기를 얻고 있는 성훈은 이번 광주 방문을 통해 수영대회를 홍보하고 일반 시민들과도 즐거운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박태환은 지난 21일 이용섭 조직위원장을 만나 “앞으로 대한민국 수영 인프라를 넓힐 수 있는 일을 하려고 생각하고 있다”며 “광주시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일이 있으면 언제든지 협력하겠다”고 밝힌 바 있다.

박태환과 성훈은 그동안 광주수영대회를 홍보하는 영상에 출연하고 유니폼 패션쇼, 전야제 등 각종 행사를 통해 붐 업 조성에 앞장서 왔다.

한편 지난 22일에는 문재인 대통령 부인 김정숙 여사가 남부대 주경기장을 방문해 여자 200m 개인혼영 결승전과 23일 남자 수구대표팀의 경기를 응원했다.

【광주=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